자전거이야기

전기자전거 자전거도로 달린다(2017년 이후 예정)

오후이야기 0 2,762 2016.03.30 19:09
전기자전거가 자전거 도로를 달리기 위한 개정안이 국회에 제출되었습니다.
모두가 안전하게 라이딩을 할수 있도록 되었으면 합니다.

---

행정자치부는 안전 요건을 충족시킨 전기자전거의 자전거도로 주행을 허용하는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30일 입법예고한다. 입법예고와 법체처 심사 등을 거쳐 오는 6월에는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한다.

전기자전거, 자전거도로 달린다.
이르면 내년에 페달을 함께 사용하는 전기자전거의 자전거도로 주행이 허용된다. 전기자전거업계의 해묵은 숙원이 해결될지 주목된다.

정부는 안전 조건을 강화해 정부 입법으로 자전거법 개정을 시도한다. 
페달과 전기모터 동시 동력으로 움직이는 PAS(Pedal Assist System) 방식의 전기자전거만 자전거도로를 주행하는 자전거의 범위에 포함시켰다. 
페달을 사용하지 않고 전동기의 힘만으로 구동하는 스로틀(throttle) 전용 자전거는 제외했다.

최고속도와 무게는 각각 시속 25㎞, 30㎏ 미만으로 규정했다. 안전의식이 취약한 13세 미만 어린이의 전기자전거 운전은 제한한다. 

안전성 강화 차원에서 경찰청이 도로교통법 개정을 함께 추진한다. 
전기자전거의 보도 통행 금지, 안전모 착용 의무화, 음주 운전자 단속·처벌 등이다.

전기자전거 업계는 법 개정 추진을 환영했다. 업계 관계자는 “일부 방식의 제한을 떠나 전기자전거 자전거도로를 허용한다는 사실만으로 시장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업계는 법 개정에 맞춰 전기자전거 운행 안전 캠페인을 강화한다. 업계에 따르면 국내 전기자전거 시장은 외산을 포함, 올해 2만대 200억원 규모로 예상된다.

심덕섭 행자부 지방행정실장은 “제도 개선으로 전기자전거 이용자의 안전과 편의 증진은 물론 산업 발전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전자신문 발췌

Comments

Category

어린이를 위한 자전거를 안전하게 이용하는 방법

중학생 고등학생을 위한 자전거를 안전하게 이용하는 방법

성인을 위한 자전거를 안전하게 이용하는 방법

State
  • 현재 접속자 16 명
  • 오늘 방문자 655 명
  • 어제 방문자 627 명
  • 최대 방문자 717 명
  • 전체 방문자 279,749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